상단여백
HOME 핫이슈
동희영 메시지에 박덕동, 안태준 '사과'
이규웅 기자 | 승인 2024.02.21 22:43
   
 

동희영 전 광주시장 후보의 메시지에 대해 민주당 광주을 박덕동, 안태준 예비후보가 동 전 후보에게 사과의 뜻을 밝혔다.<하단, 관련기사 참조>

앞서 동 전 후보는 광주을 총선 예비후보 4인의 공동성명에 대한 입장을 내고 "민주당 광주시장 후보 경선을 왜곡하고 악의적으로 폄훼했다"며 깊은 유감의 뜻을 밝혔다.

이에대해 박 예비후보는 "4인 경선에 동의한 한 사람으로 먼저 미안하다는 말을 전한다"며 "공정한 경선을 요구하는 내용에만 관심을 갖고 전체 내용을 자세히 분석하지 못하고 동 전 후보에게 상처를 준 점,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했다.
 
"특히 당시 시장 유세차량을 열심히 타고 선거운동을 했던 본인으로서는 이율배반적인 행동을 자책한다"고 덧붙였다.

안 예비후보도 "동 전 후보에게 진심으로 사과드린다"며 "공동성명에 동의한 바 있지만 이 성명의 주된 내용은, 전략선거구로 지정된 경기도 광주을 선거구에 지역연고가 없는 후보를 공천하지 말고, 4인 후보 간의 경쟁을 통해 후보를 선정해 달라는 취지의 성명이었다"고 설명.

그러면서 "내부의 분열 없이 단결된 힘으로 총선 승리를 가져오자는 취지의 대명제에 가려, 일부는 동의하지 않는 내용도 포함됐다"며 "성명서 작성과정에 대해 변명하지 않겠다. 동의 당사자인 제 책임이 맞다"고 강조했다.

안 예비후보는 "다만, 후보결정과정이 다른 세력에 의해 왜곡됐다거나, 선거 패배의 원인에 대한 일방적인 주장에 대해서는 동의하지 않았다"며 "저는 당시 선거에서 동 전 후보의 선거대책본부장을 맡아 당선을 위해 최선을 다한 바도 있다"고 했다.
 
"결과적으로 의도치 않게 동 전 후보를 폄훼한 점, 다시 한번 진심으로 사과드린다"며 "동 전 후보를 폄훼할 의도는 전혀 없었다는 것을 양지해 주시길 바란다"고 해명했다.

이규웅 기자  aa5767@hanmail.net

<저작권자 © 투데이광주하남,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규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12
전체보기
  • 거저먹네. 2024-02-22 18:50:59

    민주당 하는꼴 보니 국민의힘은 좋겠다.   삭제

    • 후보보다 더 한심한 지지자들. 2024-02-22 08:34:37

      갈라진 민주당을 하나로 합해야 하는데
      덧글 보니
      여전히 갈라치기 하는 한심한 사람들이 많구나.
      이러면 누가 공천받아요 필패다.   삭제

      • 신현리민중당파 2024-02-21 23:58:05

        박후보든 안후보든 자세히 안보고동의한것이라는 변명이 시민한테 통할까요?
        자신들 능력없다는거 홍보하는 기사인거 같습니다.   삭제

        • 멍기자 2024-02-21 23:56:10

          밤 10시43분에 낼 기사인가요?
          광주시 기자 수준이 참!   삭제

          • 이구랑 2024-02-21 23:51:25

            기자님!
            적어보내준 글 그대로 기사내시겠지만 좀! 낄끼빠빠해주세요.
            이제 페북에 좋아요 안누르겠습니다.   삭제

            • 콩이 2024-02-21 23:48:50

              광주시(을)이 그렇게 우습냐?
              몇년전 사진 갖다 기사쓰고
              이런 기사쓰면 얼마준데?
              언론이 공정해야지
              시대가 어느때인데   삭제

              • 콩이 2024-02-21 23:47:24

                전과2범과 전과1범의 사죄인가요?ㅋㅋ   삭제

                • 초월민 2024-02-21 23:46:38

                  찐명 안태준 고고gogo~
                  집으로~~~컴백홈!   삭제

                  • 방도리 2024-02-21 23:45:33

                    박덕동, 안태준은 국회의   삭제

                    • 방도리 주민 2024-02-21 23:44:19

                      박덕동, 안태준은 국회의원 깜이 안되넹ㅋㅋ   삭제

                      • 이민 2024-02-21 23:39:54

                        이게 기사꺼리가 되나요?
                        민주당 잡음많아서 경선인데?
                        누구 누구 짜고치고 고스톱?
                        지금 이 시기에 계획이 뭔가요?
                        성명서 내고 사과한 두명의 후보는 나라일 볼 국회의원 자격이 없습니다.라고 인정하는 꼴이네요.   삭제

                        • 총선에서 이런일이 있다니 2024-02-21 22:53:33

                          박덕동과 안태준 예비후보는
                          그릇이 크네. 조금 감동도 있고.   삭제

                          12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전체보기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하남시 검단산로 275 / 남양주시 진접읍 해밀예당1로 145  |  전화 : 070-7569-9992
                          등록번호 : 신문(경기다50495), 인터넷(경기아51579)  |  창간일 : 신문(2015-07-02), 인터넷(2017-07-05)
                          발행인 겸 편집인 : 이규웅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정인 | 긴급전화 : 010-7644-5767
                          Copyright © 2024 투데이광주하남.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