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핫이슈
추미애, "하남갑지역위, 조직 자체가 허술"
이규웅 기자 | 승인 2024.04.18 13:43

추미애 당선자가 "하남갑 지역위는 조직 자체가 허술하다"고 진단했다.

추 당선자는 17일, 오마이TV 오현오가 묻다에 출연, "개표 막판에 관외 개표에서 압도적으로 이겼다"며 "전국에서 투표해 주신분들이 승리하게 해 주셨다"고 소감을 밝혔다.

그러면서, "하남시갑이 지역위 조직 자체가 허술하다"고 강조했다,

"워낙 관권선거가 판을 치고 있는데, 조직이 제보도 해주고 감시도 해야하는데 그럴만한 형편이 못됐다"고도 했다.

추 당선자는 그래서 "유세차량 끌고 구석구석 누벼야 하는 상황이었다. 1분1초도 쉴 틈이 없었다"며 사실상 지역위 도움이 작았다고 시사했다.

이규웅 기자  aa5767@hanmail.net

<저작권자 © 투데이광주하남,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규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18
전체보기
  • /// 2024-04-24 17:07:24

    아직도
    이해가 안돼
    선거가 왜 이모양인지/   삭제

    • 참놔~ 2024-04-23 15:58:13

      얼굴도 왜 이렇게 생겼는지   삭제

      • 재미있지? 2024-04-22 16:40:47

        제일먼저 줄서려고 달려왔지
        그것도 몰라?   삭제

        • 재밋었어. 2024-04-22 14:49:45

          추의원님
          지역 내에서 제일먼저 달려온 사람들
          그 사람들이 왜 제일먼저 달여왔는지
          함 알아보세요.   삭제

          • 힘빠진 노인과 하남 2024-04-20 14:09:42

            시장에서 누구를 많이 도와줬다는 소문? 근데 떨어졌잖아?
            이제 힘이 많이 빠진거지 지지자도 별로 없고 왜 자꾸 견제하는 거지? 너무 쎄보이나?

            이번 선거는 아마도? 추다르크 대 그 사람의 싸움 이었잖아?
            선거때 현수막 건것도 소리가 많던데?? 관권해보려 해도 이제는 힘이 빠져서 뭐 되겠나? 결과로 봤잖아? 그러니까 이제 조용히 넘어가자   삭제

            • 역시 추장군 2024-04-20 13:54:59

              역시 추장군~이번 선거도 잘 해내실줄 알았어요
              지지자로써 기분이 좋네요 조직이 있든 없든 무슨 상관이 있겠어요?
              추미애가 왜 추장군이겠어요? 전국구 유명인은 다르죠
              축하드립니다 추다르크   삭제

              • 하남감 시민들 2024-04-20 13:51:34

                이번엔 추미애야? 애들 여기와서도 또 이러고 있네?
                선거 끝났는데 아직도 이러고 있구나?
                댓글 부대들아?? 댓글 통제하려고 하지 좀 말자~ 니들 게시판 아니다
                여론몰이 좀 그만해라~너무 아마추어처럼 보이잖아~
                선거끝났으니까 이제 집에 돌아가라 니들이 거론할 사항이 아니다   삭제

                • 하남 갑 시민 2024-04-19 23:08:21

                  다들 열심히 하시던데.....ㅜ 추의원님이 보시기에는 부족 해 보였나봐요ㅜ   삭제

                  • 수준이하의 사람들 2024-04-19 14:44:17

                    칭피하다.
                    투표결과 보면
                    하남시민들의 수준이.   삭제

                    • 3237 2024-04-19 13:33:20

                      갑은 경로당에 유인물돌리다가걸리고

                      을은 현수막 제다걸고 이게 관건아니면 먼대?

                      창피한줄알어야댐 진짜   삭제

                      • 진짜 촌스럽다 2024-04-19 12:57:07

                        허술하다고 해야 지가 잘난게 되자나 ㅋ   삭제

                        • 웃기는 짬뽕들~ 2024-04-19 09:20:34

                          전략공천 되서 내려오니
                          제일 먼저 달려가서 짜웅하던 아이들
                          지역 패잔병들이 대부분 ㅋ   삭제

                          • 추화이팅 2024-04-18 23:47:31

                            제보와 감시는 커녕 투표독려조차 안하더이다.
                            앞날이 걱정인 인간들이 추의원 괴롭히고 깎아내리고 앞으로
                            더 열을 올려 더티하게 굴겠네..지겹다. 정치도 못하면서 기웃거리는 인간들
                            윤석열 잡기전에 그들부터 정리하십쇼~~   삭제

                            • 역시 추 전 의원 2024-04-18 16:52:46

                              역시 추미애 의원이시다.
                              추 의원이 하남 왔을때 뛰어가서 두손 맞잡고 손을 들며 사진 찍었던 이들,
                              그들 중에 조직 제대로 챙기는 사람 단 한사람이라도 있었나?
                              추 전 의운이 그것을 간파한 것이다.   삭제

                              • 박성규 2024-04-18 15:50:04

                                이기적인 전략공천 후보의 표본입니다   삭제

                                • 그래서 그런가? 2024-04-18 14:41:52

                                  추 눈에는
                                  지역위 사람들이 다 잔챙이로 보이겠지 뭐.   삭제

                                  • 팽이지. 2024-04-18 14:15:17

                                    선거때 도와주었던 인간들 황당하겠다.   삭제

                                    • ㅋㅋㅋ 2024-04-18 13:45:23

                                      조직자체가 허술하덴다.
                                      지역위 사람들 반성 크개 해야것다.   삭제

                                      18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전체보기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하남시 검단산로 275 / 남양주시 진접읍 해밀예당1로 145  |  전화 : 070-7569-9992
                                      등록번호 : 신문(경기다50495), 인터넷(경기아51579)  |  창간일 : 신문(2015-07-02), 인터넷(2017-07-05)
                                      발행인 겸 편집인 : 이규웅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정인 | 긴급전화 : 010-7644-5767
                                      Copyright © 2024 투데이광주하남.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