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4.15 국회의원 선거
시도의원 줄세우기 19일까지 해명없으면 '고발'
이규웅 기자 | 승인 2024.02.19 08:52

이현철 예비후보 선거 캠프는 경기광주(갑)구 민주당 경선과 관련하여, 지역 시·도의원을 비롯한 선출직 정치인의 엄정중립을 요구하고, 공정하고 투명한 선의 경쟁을 다시 한번 촉구했다.

그러면서, 19일 오후 4시까지 당내 윤리규범 제8조를 위반한 사항에 대하여 소병훈 후보 측과 해당 관련자들의 명확한 해명이 없다면 당내 선관위에 고발 조치할 것을 분명히 밝힌다고 경고했다.
 
이현철 예비후보는 지난 15일 민주당 공직선거후보자추천관리위원회 심사 결과 경기광주(갑)구 2인 경선 후보로 확정됨에 따라, 깨끗하고 투명한 경선을 치를 것을 밝혔었다.
 
그러나, 최근 지역 민주당 시·도의원을 비롯한 선출직 정치인들이 특정 후보를 지지하는‘줄세우기’식 선거운동에 나서, 이에 대해 엄중 중립과 불법성을 경고하고 나선 것이다. 
 
이와 관련하여 지난 2월 1일 더불어민주당은‘선출직 공직자 총선(예비)후보자 특정 후보 공개지지 금지 등 경선중립 준수 지침 안내’하며 후보들에게 경선 중립을 강하게 경고한 바 있다. 

이로써, 제22대 국회의원선거 경기광주(갑)지역 민주당 경선은 더욱 뜨겁고 치열하게 전개될 전망이다.

이규웅 기자  aa5767@hanmail.net

<저작권자 © 투데이광주하남,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규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하남시 검단산로 275 / 남양주시 진접읍 해밀예당1로 145  |  전화 : 070-7569-9992
등록번호 : 신문(경기다50495), 인터넷(경기아51579)  |  창간일 : 신문(2015-07-02), 인터넷(2017-07-05)
발행인 겸 편집인 : 이규웅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정인 | 긴급전화 : 010-7644-5767
Copyright © 2024 투데이광주하남.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