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보도자료
광주, 다중이용시설 조리판매업소 지도점검
박정인 기자 | 승인 2020.07.30 11:04

광주시는 식중독 등 안전사고를 예방하고 사전 안전관리를 강화하기 위해 경기도와 조리판매업소 합동점검을 실시한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합동점검은 여름 휴가철을 맞아 다중이용시설에서 영업 중인 식품취급시설과 최근 비위생적 식재료 관리로 이슈가 된 갈비취급 음식점에 대해 안전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추진한다.

주요 점검사항은 ▲피서지 주변 무신고 영업 및 불법영업 행위 ▲유통기한 경과 제품 보관, 사용 등 영업자 준수사항 이행 여부 ▲건강진단 실시 및 위생모 착용 등 위생적 취급기준 ▲남은음식 재사용 여부 ▲냉장·냉동 온도 보관기준 등 기준·규격 준수 여부 등이다. 또한, 지역 내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생활 속 거리두기 방역지침도 홍보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하절기 휴가철 광주시를 방문하는 국민들을 위해 철저한 위생관리로 식중독을 예방하고 소비자에게 안전한 식품이 제공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박정인 기자  dlsl@nate.com

<저작권자 © 투데이광주하남,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정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하남시 검단산로 275 / 남양주시 진접읍 해밀예당1로 145, 1515동 502호  |  전화 : 070-7569-9992
등록번호 : 신문(경기다50495), 인터넷(경기아51579)  |  창간일 : 신문(2015-07-02), 인터넷(2017-07-05)
발행인 겸 편집인 : 이규웅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정인 | 긴급전화 : 010-7644-5767
Copyright © 2020 투데이광주하남.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