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핫이슈
하남 간부공무원 워크숍 술판?남한산성에서 시장과 간부 토크쇼, 저녁시간대 개최한게 빌미
이규웅 기자 | 승인2023.11.22 16:02
  • 똑같아 2023-11-24 11:22:19

    어떤 조직이나 비슷한거 아닌가?
    워크숍가면 술처먹고 끝판에는 싸우고 지랄하다 판깨지면 집에가고
    일잘하자고 하는거지만 대부분 술처먹고 평소 감정 싸질러대면서
    개판되기 십상이지.애초부터 회의실에서 토론하고 교육하고 나서
    끝판에 자리 옴겨서 회식하며 술을 처먹던지 해야지 시작부터 술병 깔아놓고
    하는건 이게 무신 워크샵인가?
    워크샵을 빙자한 예산 써가면서 하는 회식이지.대놓고 처먹기 뭐하니까
    워크숍 핑계대며 시민 혈세 축내고 결론도 없는 잔소리나 잔뜩 듣고
    화나니까 술이나 처먹고 지랄하다 끝나는거 아닌지.
    워크숍은 과제를 제시하고 토론하고 결론을 내고 이를 실행하는 계획까지
    마무리가 되야지 술처먹고 해롱거리며 나랏일 국민 걱정하나요.
    국민은 니들 걱정한다.   삭제

    • 보기에 좀. 2023-11-23 14:46:40

      그냥 그렇네.   삭제

      • 공무원이 이래도 되나 2023-11-23 10:23:12

        잘들한다. 공무원이 이래도 되냐?
        술먹고 에산이 사라지고   삭제

        • 꽁무원 2023-11-23 10:02:20

          기사보니 이용 의원은 공무원 늘려달라고 행안부장관 만나서 읍소하는데
          정작 공무원들은 술판이나 벌이고 앉았으니...
          이참에 싹 물갈이해서 능력있고 참신한 공무원들 대거 뽑았으면 좋겠네...   삭제

          • 하남시민 2023-11-23 08:52:46

            아니 지역경제를 생각해서 관내에서 행사를 해야지!!!
            참 개념없네요!!!
            내년 예산이 부족해 긴축 예산을 편성한다고 난리치더만!!
            반성없는 하남시 세금 내는게 내 자신이 한심해지네요
            다들 천벌 받을겁니다!!!   삭제

            • 산사 2023-11-23 03:35:56

              시민의 세금이 자기들 술값으로 쓰여도 된다는 놀라운 인식수준   삭제

              • 진짜 넘 하시네요... 2023-11-22 20:00:11

                아....하남시 공무원들....
                이러고 싶으세요????   삭제

                • 그게 이상해 2023-11-22 18:59:37

                  수십명이 모인거 같은데, 모두 5급 이상인거 같고.
                  그런데
                  누구하나 술 치우라는 사람이 없었나?   삭제

                  • 생각의 차리이라 하기에는 너무 2023-11-22 17:23:45

                    막걸리 먹으며 웨크숍 한게 대수롭지 않다는 인식이 더 놀라울 따름입니다.   삭제

                    • 소맥이네 사진보니까 2023-11-22 16:18:02

                      워크숍이라고 하지 말고
                      술자리라고 하지는 그냥~   삭제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하남시 검단산로 275 / 남양주시 진접읍 해밀예당1로 145  |  전화 : 070-7569-9992
                      등록번호 : 신문(경기다50495), 인터넷(경기아51579)  |  창간일 : 신문(2015-07-02), 인터넷(2017-07-05)
                      발행인 겸 편집인 : 이규웅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정인 | 긴급전화 : 010-7644-5767
                      Copyright © 2024 투데이광주하남.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