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핫이슈
3호선 연장, 적극 행정이 절실하다오수봉 전 하남시장, "조기착공과 연장선화가 성공의 척도"
오수봉 전 하남시장 | 승인2021.11.15 11:34
  • 미사에서~ 2021-11-16 20:57:34

    보고싶네요. 당당했던 그 모습~^^   삭제

    • 반갑습니다 ㅎ 2021-11-16 16:49:55

      오수봉 의원님 반갑고, 또 현안을 보는 혜안이 여전하시군요 ㅎ   삭제

      • 방랑자 2021-11-16 09:41:38

        솔직히 만약 3호선연장이 사업성에서 연간 200억씩 운영손실나면은 당연히 계힉철회해야지...그런데도 강행할경우 대규모 적자노선을 또 만들면 경실현 시민사회의 반대여론 폭발   삭제

        • 그때가. 2021-11-16 08:52:34

          현안마다
          시장이 직접 주민들에게 얘기하던
          옛날이 그립다.   삭제

          • 내로남불 2021-11-16 07:28:00

            ㅇ시민들은 과연 3호선유치를 누구의 결단이라고 생각할까?   삭제

            • 모로. 2021-11-16 01:50:19

              연합회? 총연합회?   삭제

              • 하남 2021-11-15 22:03:51

                늦어지는 이유에 대해서 공지라도 해야하는거아닌가요
                늦어져도 아무말도 없이 시간만 그냥 보내나요   삭제

                • 총연?? 2021-11-15 21:42:36

                  본문에 감일지구 총연합회가 도대체 3호선을 위해 뭘 했단거죠?
                  당시 3호선 유치는 감일지구 교통대책위랑 대책위원장이 앞장서서 다 했고
                  총연합회는 일 다했던 대책위원장 쫓아내고
                  전공만 날로 처먹으려고만 했던 것 같은데
                  지금도 감일지구 총연은 아무것도 안하고 코나 후비면서
                  주민들 뒷돈이나 뜯어내려는 양아치 집단 아님?   삭제

                  • 감일산인 2021-11-15 19:54:52

                    제발 뜬구름 잡는 식의 공정무역도시, 사회적 경제도시, 원주민도 어리둥절한 원도심재생사업 등으로 사람 열불나게 하지말고 진짜 필요하고 절실한 사안 좀 챙기시오, 부탁이오.   삭제

                    • 원만전 2021-11-15 19:20:05

                      시각이 하남시에 있는지
                      중앙당에 있는지를 가늠하는 척도가
                      민감사안에 대한 솔직한 태도라고 본다.

                      그런면에서 수상식물같은 현시장은 글렀다!!
                      늘 퍼포먼스만 신경쓰고 민생과 미래 걱정거리엔
                      아예 이목을 다 닫았다!! 한마디로 물태우의 새로운 버전이다!!   삭제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하남시 검단산로 275 / 남양주시 진접읍 해밀예당1로 145  |  전화 : 070-7569-9992
                      등록번호 : 신문(경기다50495), 인터넷(경기아51579)  |  창간일 : 신문(2015-07-02), 인터넷(2017-07-05)
                      발행인 겸 편집인 : 이규웅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정인 | 긴급전화 : 010-7644-5767
                      Copyright © 2022 투데이광주하남.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