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하남시장 선거 기사 모음
예산안 볼모로 정치적 이익 챙겨서는 안돼국민의힘 하남시의원 성명
이규웅 기자 | 승인 2022.12.06 12:57
   
 

<국민의힘 하남시의원 성명서>

예산안을 볼모로 정치적 이익을 챙겨서는 안된다! 

하남시의회 더불어민주당 소속 의원들이 금일 하남도시공사 사장 임명 철회를 촉구하는 기자회견 자리에서 더불어민주당에서 원하는 바대로 임명 철회되지 않을 시 내년도 본예산안을 보이콧 하겠다고 하였다.

정치적 이념보다 더 중요한 것은 민생 안정이다. 하남시민을 대표하는 하남시의원들이 2023년도 본예산안을 볼모로 거대 야당인 더불어민주당이 국회에서 윤석열 정부의 2023년도 예산안 심사를 거부하며, 국정을 발목 잡으며 ‘이재명 대표 방탄’에만 몰두하며 의회를 폭거하는 모습과 동일하다. 이러한 폭거가 하남시의회에서 그대로 재연되고 있는 것은 아닌지 심히 우려스럽다.

지난 10월 더불어민주당 소속 강성삼 의장은 집행부에 민생대책 합동점검회의 개최를 요청하며, 회의 소집에 응하지 않은 집행부의 행동을 ‘집무 유기’로 표현하였다.

정당의 정치적 이념을 떠나 “오직 시민”을 위해 협치하여 민생 안정과 하남시의 발전을 위해 노력해야 한다. 금일 더불어민주당의 ‘2023년 본예산안 보이콧’ 엄포에 대하여 다시 한번 깊은 유감을 표하며, 국민의힘 하남시의원들은 어려운 민생경제를 살리고, 취약계층과 저소득층을 위한 꼼꼼한 예산 심사를 통해 내년도 예산안 처리가 정상적으로 처리될 수 있도록 총력을 다 할 것이다.
      

2022.12.05          
국민의힘 하남시의원 일동
(박진희, 금광연, 박선미, 임희도, 오지연)

이규웅 기자  aa5767@hanmail.net

<저작권자 © 투데이광주하남,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규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국힘 정신차려라 2022-12-06 13:59:03

    국힘 정신차려라.
    윤대통령 걸림돌 되지말라
    니들이 무슨 정치인이냐?
    아직 멀었다.
    한때는 깔판하더니 이제좀 살림좀 나아졌냐?
    그래봐야 깔판이지.   삭제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하남시 검단산로 275 / 남양주시 진접읍 해밀예당1로 145  |  전화 : 070-7569-9992
    등록번호 : 신문(경기다50495), 인터넷(경기아51579)  |  창간일 : 신문(2015-07-02), 인터넷(2017-07-05)
    발행인 겸 편집인 : 이규웅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정인 | 긴급전화 : 010-7644-5767
    Copyright © 2023 투데이광주하남.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