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핫이슈
방세환·소병훈·임종성, 여야없는 총력방 시장 "특별재난지역 선포되야", 소·임 "보상금 상향 추진"
이규웅 기자 | 승인 2022.08.15 15:08

누적 160mm 이상의 비가 쏟아진 광주시에서 <국민의힘, 민주당>을 가리지 않는 여야 정치권의 총력전이 진행되고 있다.

방세환 광주시장(국민의힘)은 14일, 광주갑 소병훈 국회의원과 광주을 임종성 국회의원에게 "조속한 국도비 지원과 특별재난지역 선포를 위해 힘써달라"고 요청했다.

소 의원과 임 의원은 민주당 소속이어서, 국힘 소속인 방 시장과는 당이 다르다.

방 시장은 "모든 역량을 쏟아붇고 협치해서 위기극복을 하자"는 의미라고 전했다.

방 시장은 폭우가 발생한 날부터 현재까지 피해지역을 일일히 방문해 현장지시를 하는 한편, 피해주민들에게 위로를 전하고 있다.

"저를 포함해 전 직원이 경계태세"라며 "지쳐있지만 시민들을 위해 없는 힘도 끌어올리겠다"고 방 시장은 밝혔다.

소 의원과 임 의원도 12일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광주시를 조속해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해 달라"고 촉구했다.

또, "침수피해 지역에 최대 200만원 지원은 가재도구를 살 수도 없는 금액"이라면서 "특별예산을 편성, 지원금액을 상향해 달라"고 강조했다.

이규웅 기자  aa5767@hanmail.net

<저작권자 © 투데이광주하남,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규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10
전체보기
  • 시장님 2022-08-22 18:00:58

    방시장님. 좀 잘해보소. 더 배우고 더 뛰고. 당선되었다고 넘 느슨하네.   삭제

    • 에휴~ 2022-08-18 07:26:04

      쫌 잘했으면 하는 바램이네....   삭제

      • 표구걸하려 불법비리덮지마라 2022-08-17 13:58:21

        광주시는 시청과 경찰서 연결된 권력 갑질 돈벌이 빼면
        바른행정 될수 있다   삭제

        • 똥물 2022-08-17 10:05:54

          부패천국 손놓은 행정 시의원 도의원 국회의원 칭찮 오우케이
          바른길 요구하면 시민은 역적 싼그라스 끼고 밤길걷는 정치 누가
          시민은 감시기구 만들고 시민 감사창구 만들던지 하구
          그래라 형님먼저 아우먼저 챙겨묵세 감투쓰고 가자미 눈깔 굴리며
          아부 아첨으러 달련된 행정 폭망 하드레요
          시의원 도의원 시장 국회의원 시험보는 제도 맹글던지
          국가재산 시민혈세 먼저 주워 먹으면 장땡 삼팔광땡
          허수아비 행정 끗발아래 놀구 자빠진 더듬이 오년 썩은행정 폭망
          총선부텀 바꿔 보드레요   삭제

          • 퇴촌 2022-08-17 07:48:19

            이렇게까지 난리 났는데
            복구와 향후계획 등 일자별로 브리핑을 안하나요?
            지들끼리만 알고?
            걍 궁금해지네.   삭제

            • 승질만 나네. 2022-08-16 14:35:21

              시청에서 아마추어끼리 머리맞대고 그러지 말고
              전문가 그룹을 초청해 중장기적인 플랜을 세워라.
              제발 좀.   삭제

              • 이게 광주. 2022-08-16 13:37:58

                그래서
                복구는 잘되가나?
                집이 무너질라 그러는데
                무능력~~~~~~   삭제

                • 떵꿍내 2022-08-16 10:35:47

                  ㅋㅋㅋ임종성이 이재맹이 따라뎅긴다고 바쁜디 언제 거시기헌데   삭제

                  • 바라는 글. 2022-08-16 10:07:44

                    급하다고 날름으로 공사하지 말라
                    전임이 신경안써서 난리났는데
                    내년에 또 물난리 나면 어떡하나.
                    할때 제대로 공사해라.   삭제

                    • 열심이시네요. 2022-08-15 16:25:34

                      역시
                      진정성이 보입니다.   삭제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하남시 검단산로 275 / 남양주시 진접읍 해밀예당1로 145  |  전화 : 070-7569-9992
                      등록번호 : 신문(경기다50495), 인터넷(경기아51579)  |  창간일 : 신문(2015-07-02), 인터넷(2017-07-05)
                      발행인 겸 편집인 : 이규웅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정인 | 긴급전화 : 010-7644-5767
                      Copyright © 2022 투데이광주하남.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