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핫이슈
교산, 임시 임대 공고하자마자 불만 터져원주민 의견 전혀 반영안돼..."원주민 주택 빨리 철거하려는 꼼수" 반발
이규웅 기자 | 승인 2022.06.14 16:46
   
 

13일, 하남도시공사가 교산신도시 관련 <원주민 임시주거용 임대주택> 공급 공고를 내자마자 강한 반발에 부딪혔다.

공사는 교산지구 원주민(철거민과 세입자)만을 대상으로 미사A-14, 미사C-3, 감일A-2, 감일A-6 등에 전용면적 17~37㎡의 임시 임대주택 공급을 발표한 것.

그런데, 주민등록 상 세대원의 <가구원 수> 만을 기준으로 공급키로 하면서 문제가 불거지고 있다.

원래 거주한 세대가 넓은 평형이었는지, 좁은 평형이었는지는 고려하지 않고, 몇명이서 거주했는지만을 기준으로 하기 때문에 소수가 넓은 면적에 거주한 주민들에게는 상대적으로 부당하게 느껴진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또, 철거민과 세입자를 구분하지 않고 공급하는 것도 불만이 나오고 있다. 원주민과 외부에서 유입한 세입자와의 구분업이 공급되는 것도 형평성이 어긋난다는 것이다.

특히, 임시 임대주택이기 떄문에 이번에 입주한다 하더라고 또다시 이사해야 하는 등 2번의 이사로 인한 이사비용 발생도 부담으로 작용하고 있다.

일부 원주민들은 "원주민 주택을 빨리 철거키 위한 꼼수"라며 "하남시가 보장했던 사항임에도 원주민들의 요구가 전혀 반영되지 않았다"고 분노하고 있다.

이규웅 기자  aa5767@hanmail.net

<저작권자 © 투데이광주하남,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규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10
전체보기
  • 나뿐놈 2022-06-24 19:41:33

    찐~짜~로
    나뿐놈들은 서부농협2층 주대위 놈들이 아닌가.?
    보상협의 다했고 살집장만 했겠고 내 알빠아니다 ㅋㅋ
    돈되는 잡일 쪽고있으니.
    주민 생각은 안중에없고 돈으로 보이는 호구주민 전화돌리고
    대토처럼 이주대책을 적극적으로 홍보하고
    주민의견 수집했다면 이꼬라지는 않   삭제

    • 원주민을 외계인으로 보는 2022-06-20 10:01:45

      하남시=대책위=lh 이렇게 한몸인가?   삭제

      • 멍충이 2022-06-19 07:57:13

        교산대책위의 무능함을 보여준 결과
        아직도 그차리 차고있는건 뭘까?   삭제

        • 사필귀정 2022-06-15 11:44:33

          이런 결과는 관제대책위 농협에 꾸릴때부터 예견되 왔다
          이것들이 주민편 안들고 시행사 앞잡이 하면서 자기들 이권사업에 혈안이니 시행사 입장에서는 대책위가 아니라 호구로 본거다
          주민들 현혹해서 지장물반대하라고 하면서 지들은 뒤로다 먼저 보상받고 더구나 한심하고 나쁜것은 지역에서 한자리 한다는 새끼들이 이짓을 했으니 도둑놈에게 곳간을 맞긴 셈아닌지?
          사랑하는 주민들이여 이제 토끼장에 가서 자신을 질책하며 반성하시기 바랍니다.
          본인 재산을 사기꾼 집단에게 맡기고 아직도 정신 못차리고 대토를 한다 생계조합을 한다 기업이전을 한다 이런 사기꾼들 말에 속아서 정신 못차리는 분들은 이제라도 잠에서 깨어나세요.   삭제

          • 이게 현실 2022-06-15 09:29:16

            시민들이 원하는데로 해 주는것이 그렇게도 어렵나?
            그러니깐 무능하다고 하는 것이여.

            lh만 좋아지고 시민은 죽어라 죽어라 하는 하남.   삭제

            • 하낭 인 2022-06-14 20:55:43

              김상호 고발합시다 .교산은 국토부에 원주민은 닭장에 .오수봉 공천 못 받은거에 성공. 이번에 당선 안된거는 내 잘못이 아니고 시절이 그랬다 . 후일을 더좋은거준비할때다 웃자 .현수막 보고 당선 된 줄 알았넹 하남민주당을 말아먹은 개ㅆㄹ기   삭제

              • 무능. 2022-06-14 19:33:38

                시장 바뀌었으니.
                좀 나아지겠지.   삭제

                • 고골사람 2022-06-14 18:27:51

                  욕도 아까운 LH 불지르고 싶다. 원주민을 개돼지로 아네   삭제

                  • 뭐하나 제대로 못하네. 2022-06-14 18:25:29

                    한심한 하남시.   삭제

                    • 원주민 2022-06-14 18:14:33

                      교산대책위는 대책없는 대책위
                      하이에나 처럼 보인다.
                      주민의 지지를 받았음에도 현실은 주민을 등지고
                      lh의 대변인 처럼 보인다.
                      21년 무는한 집단 임원포함 40여명을 선보상하면서
                      대책위는 말로는 주민을위한 댄채라 했것만 주민을 등진 단채집단
                      사탕하나 주면 말 잘듣는 단채로 보인다.
                      어린아이가 억지부리면 다른걸로 달래듯
                      결국 교산주민은 닭장신세 주인이 이리 저리 몰면 쪽기는 닭처럼
                      닭의 달걀은 lh 와 대책위가 나누는 것처럼 느겨진다.
                      기회잡아 정치를 하던
                      귀회잡아 한목 챙겨 부자, 재벌이 된다 한 들
                      100년도 못 사는 인생
                      욕 먼는 자식,남편,부모로는 살진 말아야
                      한다고 생각한다.   삭제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하남시 검단산로 275 / 남양주시 진접읍 해밀예당1로 145  |  전화 : 070-7569-9992
                      등록번호 : 신문(경기다50495), 인터넷(경기아51579)  |  창간일 : 신문(2015-07-02), 인터넷(2017-07-05)
                      발행인 겸 편집인 : 이규웅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정인 | 긴급전화 : 010-7644-5767
                      Copyright © 2022 투데이광주하남.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