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피플
소방대원의 촉이 3명 살렸다가스 냄새에 반응...샅샅이 수색, 가스중독자 발견
이규웅 기자 | 승인 2022.01.10 11:00
   
 

광주소방서(서장 서병주) 119구급대원들의 신속한 판단과 응급처치로 소중한 생명을 구해 화제가 되고 있다.

지난 6일 05:25경 경기도 광주시 용수리 소재 2층 가정집에서 머리가 어지럽다는 신고가 접수되었다.

현장에 도착한 곤지암구급대(소방장 성상현, 소방사 이광훈, 하윤주)와 초월구급대(소방장 임기순, 소방교 남승철, 소방사 송영주)는 환자 2명을 이송 준비하던 중, 1층에서 가스냄새가 심하게 나는 것을 확인, 또 다른 환자가 발생할 우려가 있다는 판단을 하고 인명검색을 실시.

그 결과 보일러실에서 가스누출을 확인하였으며, 가스중독으로 의식이 없는 주민(63년생,남)을 발견하여, 총 3명(중상 1명, 경상 2명)의 환자를 신속하게 병원으로 이송했다.

한편, 가스중독으로 의식이 없던 환자는 적절한 응급처치로 이송 중 의식을 되찾았다고 전했다.

서병주 광주소방서장은 현명하고 빠른 판단으로 소중한 생명을 구한 구급대원들 격려하며, “도움이 필요한 시민들에 따뜻한 손길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 고 말했다

이규웅 기자  aa5767@hanmail.net

<저작권자 © 투데이광주하남,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규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하남시 검단산로 275 / 남양주시 진접읍 해밀예당1로 145  |  전화 : 070-7569-9992
등록번호 : 신문(경기다50495), 인터넷(경기아51579)  |  창간일 : 신문(2015-07-02), 인터넷(2017-07-05)
발행인 겸 편집인 : 이규웅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정인 | 긴급전화 : 010-7644-5767
Copyright © 2022 투데이광주하남.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