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피플
광주·이천·여주·원주, GTX 공동입장문 발표"수도권과 비수도권 상생발전, 특별한 희생, 특별한 보상 필요”
임춘자 기자 | 승인 2021.07.01 07:14

신동헌 광주시장은 지난 29일 정부가 발표한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 확정고시에서 GTX 노선이 반영되지 않는 것과 관련, 공동연대 전략을 펼쳤던 광주·이천·여주·원주 단체장이 아쉬움을 표명하는 공동입장문을 발표했다.
 
신 시장을 비롯한 4개 지자체는 입장문을 통해 “110만여 명의 시민의 염원을 담아 추진한 GTX 광주∼이천∼여주∼원주 연결 무산 결정은 경강선을 통해 서울∼경기도∼강원도를 하나로 이어 국토의 새로운 성장 동력으로 수도권과 비수도권의 상생발전이라는 핵심적 가치를 반영하지 못한 아쉬운 결정”이라고 꼬집었다.
 
이어 “4개 지자체는 수도권정비계획법, 팔당상수원 등 중첩 규제로 수십년 동안 차별과 고통을 감내하고 희생해 왔다”며 “수도권 내 불균형과 불공정 해소와 수도권과 비수도권의 상생발전, 특별한 희생에 대한 특별한 보상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또한, “GTX-A 노선의 수서역 일원에 수광선과 경강선을 연결할 수 있는 접속부를 설치해야 한다”며 “110만 시민이 또 다시 실망하지 않도록 신속한 결정으로 연결 접속부를 설치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4개 시 시장은 “제4차 국가철도망구축계획 반영이 무산됐으나 실망하지 않고 GTX 경강선 연장이 실현되는 그날까지 모든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국토교통부는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2021∼2030년) GTX-D 노선으로 김포 장기∼부천종합운동장 구간만 확정해 발표했다. 

임춘자 기자  limja125@naver.com

<저작권자 © 투데이광주하남,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춘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ㅠㅠㅠㅠㅠㅠㅠㅠㅠ 2021-07-02 12:23:21

    광주시 하남시 정치인들 뭘 하는척 얼굴파느라 욕본다
    4년동안 뭐 했을까 인저 내년 밥그릇 타령 아닌가 ???????????   삭제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하남시 검단산로 275 / 남양주시 진접읍 해밀예당1로 145  |  전화 : 070-7569-9992
    등록번호 : 신문(경기다50495), 인터넷(경기아51579)  |  창간일 : 신문(2015-07-02), 인터넷(2017-07-05)
    발행인 겸 편집인 : 이규웅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정인 | 긴급전화 : 010-7644-5767
    Copyright © 2021 투데이광주하남.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