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핫이슈
이종구, 광주을에서 "지방선거 & 대선" 잡는다당협조직 재정비, 외연확대 주력...지방선거 좋은 후보 내는데 집중
이규웅 기자 | 승인 2020.09.23 14:28
   
 

3선의 이종구 전 국회의원이 <광주을> 당협위원장직을 성실히 수행하면서 다가올 선거에 전력을 다하겠다는 각오다.

이 전 국회의원은 3선으로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 위원장직을 맡았던 국민의힘 중진 의원이다.

지난 4월 총선에서 "광주 이(李) 씨의 한 사람으로 광주에서 일하고 싶다"며 출마했지만 석패했다.

이후, 광주을 당협위 회의를 소집해 조직을 재정비하는 한편, 22년 지방선거 및 대선을 승리로 이끄는데 역량을 집중하겠다는 뜻을 피력했다.

광주을 사무국장을 맡고 있는 황명주 전 광주시의회 의원은 "당무감사와 도당 조직정비가 끝나면 광주을의 당협도 체계를 굳게 갖출 것"이라며 "좋은 후보를 내 지방선거에서 이기는 것을 1차 목표로 삼고 있다"고 했다.

또, "이종구 전 의원이 당협위원장으로서 진두지휘 하겠다는 의지를 거듭 당원들에게 밝혔다"면서 "따라서 당협이 이 전 의원을 중심으로 단합하며 외연확대에 주력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규웅 기자  aa5767@hanmail.net

<저작권자 © 투데이광주하남,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규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10
전체보기
  • 큰일꾼. 2020-09-28 08:12:33

    큰일을 할 큰일꾼이 필요합니다,,, 광주는 늘 잘잘해.   삭제

    • 아들아 고향오지마라 2020-09-27 17:11:10

      몸은 멀리(강남)
      마음은 가까이(오포)   삭제

      • 촌동네 광주. 2020-09-26 07:54:48

        광주가 신도시 하나 유치못해 촌동네입니다.
        제발 힘이 있고,. 생각이 미래지향적인 사람이 광주의 정치인이 되어야 합니다.
        하남시는 신도시에 지하철에 gtx까지 들어오는 판에
        광주시는 아무것도 없는 옛날 동네에 머물로 있습니다.   삭제

        • 뭉쳐야산다 2020-09-25 17:21:40

          서로 비방하고 헐뜯고 시기하고 그러지 맙시다. 누구든 광주의 미래를 함께하는 그런모습의 댓글과 시민정신이 필요합니다. 여당이든 야당이든.. 반성합시다.   삭제

          • 백여사 2020-09-25 15:18:42

            강남에 사시는거 아녀?
            광주는 신경 끈으시죠   삭제

            • 2020-09-25 10:54:58

              부디 참되고 진실한 좋은사람을 광주시를 위하여 양성하여 주세요. 낙선의 힘듬을 뒤로하고 그래도 든든한 후견인이 되어주신다고 정말 훌륭하십니다.   삭제

              • 우선1순위 2020-09-25 10:19:08

                지방선거는 꼭 이겨야 합니다,   삭제

                • 좋은생각 2020-09-25 09:15:27

                  제발 광주시에도 행정경험과 비젼을 갖춘 좋은 사람을 뒷받침하여 주시기를 부탁합니다. 더 민주당에 비하면 너무 후보군이 약해요.ㅠ   삭제

                  • 책임감"有" 2020-09-25 09:08:55

                    그래도 책임감 있으시네요. 지난번 출마하셨던분은 너문 안좋게 떠나셨는데요. 철새처럼 떠나지 않으시면 좋은일이 오겠죠. 좋은모습에 응원드립니다.   삭제

                    • 오포 2020-09-24 14:47:17

                      도대체 뭘한다는건지?
                      낙하산접고 원상태로 돌려놓으시는게 하실일입니다.
                      젊은사람들이 잘하고있는 지역을 빼앗았 으면
                      양심이라는게 있어야지 도대체 ...   삭제

                      icon인기기사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하남시 검단산로 275 / 남양주시 진접읍 해밀예당1로 145, 1515동 502호  |  전화 : 070-7569-9992
                      등록번호 : 신문(경기다50495), 인터넷(경기아51579)  |  창간일 : 신문(2015-07-02), 인터넷(2017-07-05)
                      발행인 겸 편집인 : 이규웅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정인 | 긴급전화 : 010-7644-5767
                      Copyright © 2020 투데이광주하남.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