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4.15 국회의원 선거
김황식·윤완채·남궁형, 무혈입성 생각하나?경우의 수 많은 보수당... 통합 성사 될 땐 '지분' 경쟁 자명
이규웅 기자 | 승인 2020.01.10 17:43

총선이 불과 3개월여 앞으로 다가왔지만, 보수진영의 후보 낙점을 위한 <경우의 수>가 많아지고 있다는 시각이다.

이렇다 보니, 하남시와 광주갑, 광주을 등의 선거구에서도 출마예정자들이 선거운동에 돌입하지 못한채 중앙당의 움직임만을 예의주시하는 사태가 길어지고 있다.

전국 당협위원장이 일괄사퇴 한 뒤 새보수당과 <혁신통합추진위>를 발족하자 새보수당파로 속하는 지역 인사들의 이름들이 다시 지역정가에 오르내리고 있다.

바른미래당 하남시지역위 윤완채 위원장과 같은당 광주시 남궁형 위원장이 그 중심에 있다.

이들 인사들은 자유한국당 출마자와의 공천경쟁보다는 무혈입성을 희망할 것이라는게 중론이다.

지역정가에서는 새보수당이 자유한국당과 보수통합에 성공하면, 나름대로의 <지분>을 확보하게 되고, <지분> 지역 중에 하남시와 광주시 선거구가 포함될 가능성도 있다는 추론 때문.

우리공화당의 움직임도 주목되고 있다.

홍문종 공동대표는 최근 연합뉴스와의 인터뷰에서 "일단 부득이하게 <새누리당과 새보수당>이 통합하고, 때가 되면 우리공화당에 달려들 것"이라고 했다.

보수 대 통합에 우리공화당 역시 참여 가능성을 열어 둔 것인데, 이렇게 되면 우리공화당 인사들의 공천도 <지분> 경쟁에 들어갈 것이 자명하다.

그렇게 될 경우 하남시장과 국회의원을 역임한 김황식 씨의 출마도 가시화 되는 것 아니냐는 분석들이 나온다.

1월 안에 보수 대 통합의 윤곽이 그려질 것으로 보여, 바른미래당과 우리공화당 소속 정치인들이 출마 확정 역시 이달 안에 결정 될 전망이다.

이규웅 기자  aa5767@hanmail.net

<저작권자 © 투데이광주하남,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규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4
전체보기
  • 그냥 내 생각 2020-01-16 15:48:48

    윤완채 화이팅!!
    진정으로 하남을 사랑하는 토박이.   삭제

    • 모두 나오세요 2020-01-16 11:58:16

      모두 나오세요,현제 거론되는 예비 출마지들은 다 나오세요. 단 이번선거 낙선하면 정계은퇴하고 다시는 정치판 기웃거리지 않겠다는 약속들 하시고.   삭제

      • 환영. 2020-01-10 17:36:41

        모쪼록 시에 발전을 이끌 중량감 있는 분이 나오셨으면 합니다.
        자리만 차지하고 목에 힘만 주고 다니는 사람 말고.   삭제

        • 재밋겠네. 2020-01-10 11:37:52

          ㅎㅎㅎ
          출마하시면 한가닥 힘 쓰실 분들이네.   삭제

          icon인기기사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하남시 검단산로 275 / 남양주시 진접읍 해밀예당1로 145, 1515동 502호  |  전화 : 070-7569-9992
          등록번호 : 신문(경기다50495), 인터넷(경기아51579)  |  창간일 : 신문(2015-07-02), 인터넷(2017-07-05)
          발행인 겸 편집인 : 이규웅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정인 | 긴급전화 : 010-7644-5767
          Copyright © 2020 투데이광주하남.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