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피플
6.25 참전용사와 함께한 광주성결교회참전유공자회 회원 150여명 초청, '베테랑스 데이' 가져
이규웅 기자 | 승인 2019.11.18 14:25

105년 전통의 광주성결교회(담임목사 김철규)가 매년 광주시 6·25 참전용사들을 위로하는 행사를 개최하고 있어 지역사회에 훈훈함을 더하고 있다.

광주성결교회는 지난 16일 교회내 식당에서 6·25참전유공자회 광주지회 회원 150여명을 초청, <호국영웅 위로연(베테랑스 데이)>을 가졌다.

올해로 3회째를 맞이한 <베테랑스 데이>는 이상택 장로(전 광주시의회 의장)의 건의와 성도들이 한 뜻을 모아 마련한 자리로, 이날 초청 행사는 광주성결교회 어울림풍물패와 성도들의 아코디언 연주, 그린나래 소년소녀합창단, 광주예술인협회 가수들의 공연들이 펼쳐졌다.

김철규 광주성결교회 담임목사

또한, 김철규 목사는 축복기도를 통해 6·25 참전용사들의 희생과 공헌에 감사의 마음을 전했으며, 교회에서는 식사 대접과 함께 위문품(명품한우)을 참전용사 전원에게 전달했다.

김철규 목사는 “지금의 대한민국은 여러분 모두의 희생과 헌신 위에 서 있으며, 그 희생을 영원히 잊지 않겠다”며 “갑자기 쌀쌀한 날씨에도 불구하고 건강한 모습으로 많은 분을 뵙게 되어 다행이며, 오늘 정성과 마음을 다해 준비한 이 자리를 맘껏 즐기다 가셨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어 이재경 6·25참전유공자 광주시지회장은 답사로 참전용사를 대표하여 감사의 뜻을 전했으며, 소병훈·임종성 국회의원, 신동헌 시장, 안기권·박관열·이명동 도의원, 황소제 시의원, 조억동 전 시장 등도 함께 참석해 참전용사들을 위로했다.

한편, 1915년에 설립된 광주성결교회(광주시 통미로 36)는 지역친화적인 교회로서 매년 지역사회와 긴밀히 소통하고, 참전용사들을 섬기는 일에 앞장서고 있다.

이규웅 기자  aa5767@hanmail.net

<저작권자 © 투데이광주하남,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규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하남시 검단산로 275 / 남양주시 진접읍 해밀예당1로 145, 1515동 502호  |  전화 : 070-7569-9992
등록번호 : 신문(경기다50495), 인터넷(경기아51579)  |  창간일 : 신문(2015-07-02), 인터넷(2017-07-05)
발행인 겸 편집인 : 이규웅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정인 | 긴급전화 : 010-7644-5767
Copyright © 2019 투데이광주하남.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