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하남시장 선거 기사 모음
"비공개 문서, 외부 유출", 기강 '해이'이은채 의원, "체육시설 민간위탁 운영 검토 보고서 민간에 공개 돼"
이규웅 기자 | 승인 2019.10.31 07:43
   
 5분 발언 하고 있는 이은채 의원

광주시 비공개 내부문서가 외부로 유출된 사태가 빚어져 논란이 일고 있다.

광주시의회 이은채 의원(더불어민주당)은 제271회 임시회 일정 중, 28일 열린 본회의에서 5분 발언을 통해 "광주시 비공개 내부문서가 외부에 유출됐다"고 밝혔다.

이 의원은 <광주시민체육관 등 공공체육시설 위탁운영 제안 검토 보고서>가 각 읍면동에 비공개 문서로 시달됐음에도, 이 문서가 민간인에게 공개됐다고 주장했다.

"공직자들의 태도가 느슨하고, 내부적인 소통이 부재함을 보여주는 사례"라는게 이 의원의 판단이다. "사안의 경중을 떠나 집행부의 비공개 문서가 외부로 유출되었다는 점을 스스로 반성하고, 공직 기강을 바로 잡아야 할 것"이라고 덧붙이기도 했다.

문제가 외부로 유출됨에 따라 각 읍면동에서는 반대민원이 제기됐고, 결국 민간위탁에서 읍면동 체육시설을 제외하는 것으로 방향이 선회됐다.

민간위탁 범위가 광주시민체육관 한 곳이 아닌 각 읍면동 체육시설까지 포함되어진 과정에도 오류가 있었다.

이 의원은 "행정사무감사에서 광주시문화스포츠센터를 광주도시관리공사에서 위탁운영하고 있는 만큼, 광주시민체육관도 공사가 위탁하는게 좋겠다는 의견을 낸 바 있다"고 했다.

그런데 시가, 광주시민체육관은 물론 공설운동장, 읍면동 체육공원까지 통합해 위탁하는 것으로 업무를 진행, 민원을 야기했다는 것.

이 의원은 "집행기관의 잘못된 판단과 성실하지 못한 보고서의 작성, 공직기강의 해이, 읍면동과의 충분한 의견수렴을 거치지 않은 일방통행식 행정 등이 복합적으로 적용돼 미숙하게 추진된 체육시설의 민간위탁이 광주시 행정의 신뢰성을 훼손하는 것은 당연한 결과"라고 꼬집었다.

이규웅 기자  aa5767@hanmail.net

<저작권자 © 투데이광주하남,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규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18
전체보기
  • 뭐 선거가 그러거니깐. 2019-11-08 06:59:03

    분위기 휩쓸려 당선된
    민주당 의원님들 ㅋ   삭제

    • 병주고약주고 2019-11-07 11:18:16

      병도주고~~ 약도주시고~~ 한번에 잘 하셨으면 이런일이 없었을텐데 안타깝네여~   삭제

      • 창피함 2019-11-04 10:16:43

        넘 창피합니다. 부끄럽습니다. 그러지들 마세요. 발로뛰세요. 백마디 말보다 한걸음의 행동을 보여주는 솔선수범.!!!   삭제

        • 뭐가뭔지 2019-11-01 15:26:51

          뭐가뭔지 답답한 질문이고 답변인가요??? 정말 답답하네요. 우리광주시 의회의 의원님들의 수준과 행정이 이정도라니. 제발 일들 좀 잘 하시자구요. ^^   삭제

          • 부디. 2019-11-01 12:29:04

            광주시의회가 좀 더
            서로간의 소통을 강화해서 전문성을 높여야 할 듯 합니다.
            시급해 보이네요.   삭제

            • 짝짝짝 2019-10-31 17:33:08

              열심히 일하는 의원님들 홧팅입니다^^   삭제

              • 답답하기는 합니다. 2019-10-31 14:45:02

                다들 열심히 하시려고 하는데서 오는 오류라고 생각됩니다.
                시의원도 그렇고 공무원도 그렇고 뭔가 열심히 하려는 의지의 발로이지요.
                다만, 열심히는 하는데 컨트롤타워가 될만한 지식과 이해의 부족도 병존하고요.
                어찌할 수 없는 현실이라고 사료됩니다.   삭제

                • 재 확인 2019-10-31 11:29:11

                  2중으로 공개하네 ㅋ   삭제

                  • 5분 발언의 의미가???? 화풀이? 2019-10-31 11:13:35

                    자체적으로 처리 하시지
                    굳이 5분 발언을.....   삭제

                    • 참놔 2019-10-31 10:54:18

                      체육시설은 체육을 아는 전문가 그룹이 관리하는게 맞다. 근데 하수 관리하는 공사에게 맡긴다고?   삭제

                      • 진짜임 ㅎ 2019-10-31 10:37:05

                        능력부족으로
                        감시 기능이 약화돼

                        공무원들이 살판 났다고 함 ㅎㅎ   삭제

                        • 하는게 좋겠다? 2019-10-31 09:38:47

                          하는게 좋겠다??? 이런 표현은 광위의범위를 준거네요...행정감사는 정확한 Fact를 제시하고 분석해서 말씀하셔야 하죠? 그냥 하는게 좋겠다...그럼 뭐 어쩌라구 하는건지 헤깔립니다.... 공부를 좀더 많이하셔서 공무원에게 정확하게 제시하시면 좋을듯 합니다.   삭제

                          • 남탓대왕 인정 2019-10-31 09:35:06

                            사건을 제시한 근본 원인자가 누구인지요? 왜 자기반성은 안하고 남탓만 하는지요? 시민이 잘하라고 뽑아놓았으면 제발 반성하세요. 일을 저질러놓고 불리하면 남탓만 하는버릇 처음부터 그런거부터 배우면 안됩니다. 참~~ 나쁨입니다.   삭제

                            • 그렇지 뭐. 2019-10-31 09:33:03

                              아직 촌동네라~~ㅋㅋ   삭제

                              • 도찐개찐... 2019-10-31 08:50:26

                                정보를 시민에게 빼돌리는 공무원이나
                                그걸 공개적으로 밝히는 의원이나
                                도찐개찐...   삭제

                                • 지역사회 발전을 위해서. 2019-10-31 08:39:19

                                  끼리 끼리 해 먹기 위해서는 어쩔 수 없는 현상이니
                                  걍 눈 감아 주시길.   삭제

                                  • 그냥 지나치지 마세요ㅡ 2019-10-31 08:23:26

                                    정확한 원인 파악 하시고 특위 구성해서 감사 진행 하시길. 재발방지를 위한 일벌백계가 필요합니다.   삭제

                                    • 바라는 바이다. 2019-10-31 07:45:40

                                      어제 오늘의 이야기가 아니다.
                                      민간업자에게 정보 흘려서 발주하고
                                      업자에게 피해가는거 정보 흘려서 민원 넣게하고
                                      이제는 제발 공정하게 행정업무 봐라.   삭제

                                      18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전체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하남시 검단산로 275 / 남양주시 진접읍 해밀예당1로 145, 1515동 502호  |  전화 : 070-7569-9992
                                      등록번호 : 신문(경기다50495), 인터넷(경기아51579)  |  창간일 : 신문(2015-07-02), 인터넷(2017-07-05)
                                      발행인 겸 편집인 : 이규웅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정인 | 긴급전화 : 010-7644-5767
                                      Copyright © 2019 투데이광주하남.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