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피플
"경강선 배차 단축해야", 코레일 "면밀 검토"임종성, “출퇴근 시간 15분 배차간격 불편” 국감서 지적
이규웅 기자 | 승인 2019.10.08 10:50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소속 임종성 의원(더불어민주당, 경기 광주을)은 7일, 대전 철도공동사옥에서 열린 한국철도공사(이하 코레일) 국정감사에서 출퇴근 시간대 경강선 배차간격의 단축 필요성을 제기해 코레일로부터 ‘지자체와 협의해 면밀히 검토하겠다’는 답변을 이끌어냈다.

지난 2016년 9월 개통한 판교~광주~여주 경강선은 올해로 개통 3년을 맞았다. 지난해 1일 2만7,000여 명이 이용한 경강선은 출퇴근 시간대에 15분 간격으로 4회 운행되고 평시간대에는 20분 간격으로 3회 운행에 그쳐 배차시간 단축이 필요하다는 지적이 계속해서 제기돼 왔다. 그러나 그 동안 코레일에서는 최대 혼잡도가 150% 미만이고 다른 노선의 혼잡도가 더 큰 상황에서 경강선에 추가적인 열차 투입은 어렵다는 입장을 보여 왔다.

이에 임 의원은 이번 코레일 국정감사에서 배차시간 단축을 위해 추가로 투입되는 차량의 제작비용이나 운영비용을 경강선이 경유하는 4개 지자체와 한국철도공사가 협약을 통해 분담하는 방안을 제안했고 이에 대해 코레일 손병석 사장은  “지자체와 협의해 면밀히 검토하겠다”고 답변했다.
 
임 의원은 “배차시간 단축은 추가로 열차가 투입돼야 가능한데 현재도 적자상태인 코레일이 적극 나서기 어려운 현실이다”며 “이를 고려해 각 지자체가 비용을 함께 분담하는 방안도 고려해 볼 필요가 있어 제안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규웅 기자  aa5767@hanmail.net

<저작권자 © 투데이광주하남,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규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하남시 검단산로 275 / 남양주시 진접읍 해밀예당1로 145, 1515동 502호  |  전화 : 070-7569-9992
등록번호 : 신문(경기다50495), 인터넷(경기아51579)  |  창간일 : 신문(2015-07-02), 인터넷(2017-07-05)
발행인 겸 편집인 : 이규웅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정인 | 긴급전화 : 010-7644-5767
Copyright © 2019 투데이광주하남.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